본문바로가기
빠른상담

이 좋은 걸 왜 이제야 했을까요~ ㅎㅎ

  • 분류 : 안내렌즈삽입술
  • 수술명 :
  • 수술일자 : 2009-06-05
  • 작성자 : 최** / 29 / M
  • 작성일 : 2009.11.13 12:54:34
  • 조회수 : 434
  • 수술전 시력 : [좌안] -2.25-0.50*180 / [우안]
  • 수술후 시력 : [좌안] 1.2 / [우안]


초등학교 1학년때부터 안경을 썼고
수능을 치른 후부터 렌즈를 꼈습니다.
이래저래 안경 10년, 렌즈 10년 정도 되는거 같네요 ^^;

사실 소프트렌즈를 끼면서도 별다른 불편은 없었습니다.
건조증도 없었고, 이물감도 거의 느끼지 못한데다
가끔 렌즈를 끼고자도 다음날 잠시 렌즈를 뺐다 다시 껴주면 아무렇지 않았거든요..
(아무래도 눈에는 안 좋겠지요....)
그래서 라식수술에 대한 욕구는 그다지 가지고 있지 않았어요..
막연하게 " 나중에 수술해야지~~~ " 생각만 가지고 있었구요.

그런데 친오빠가 갑자기 라섹수술을 한다고 하지 모에요~~
수술 경과를 옆에서 지켜보면서 갑자기 하고싶은 생각이 솟구쳐 올랐습니다 ㅎㅎ

그. 리. 하. 여.
저도 오빠가 수술을 받았던 이 곳에서 수술을 결심하게 되었죠..

검사를 받고 상담을 하는데
각막이 꽤 얇은 편이라 라섹을 하는 것이 좋겠다는 말씀을 하시더라구요..
전 왠지 각막도 두껍고 할 줄 알았거든요~ ^^;;


암튼,,, 서두가 길었습니다만,,,,

수술 당일 가운을 입고 침대에 오르니 긴장이 어찌나 밀려오던지.....
그 전까진 전혀 아무렇지 않았거든요~
침대에 누우면 잡고 있으라고 쿠션같은거 주자나요~~
완전 꽉 쥐고 있었습니다. 쥐느라 힘들었어요ㅎㅎ

회복실에서 조금 있다가 엄마랑 같이 집으로 왔어요....
제 기억엔 첫날은 눈을 거의 못뜬다는 거 외엔 괜찮았습니다.

그런데 둘째날부터 정말 힘들었어요.. ㅜㅜ
눈도 막 시리고 눈물도 계속 나고 특히 아침에 일어날 땐 무지 아프더라구요 ㅜㅜ
저희 오빠는 똑같이 라섹을 했는데도 3일째부턴 별로 아프지도 않고 밖에도 잘 돌아다니고 그랬었거든요,,  시력도 빨리 나왔구요.
근데 전 5~6일은 아파서 계속 힘들어했어요..
밖에 나가지도 못하고 집에서 아프다고 울고 눈도 잘 안보이고 하니
부모님께서도 걱정을 많이 하시더라구요..^^;

일주일 쯤 지나니 아픔은 확실히 줄어들었습니다.
그런데 이젠...
시력이 당최 좋아지질 않는거에요 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
한 달뒤에 병원 가서 검사를 하니 0.8정도 밖에 안나온다고 ㅜㅜ
가까이 있는것도 잘 안보이고(이건 수술하면 일시적으로 오는 현상이에요~^^)
멀리 있는것도 아직 잘 안보이고...
정말 걱정 많이 했습니다.
울 오빤 일주일만에 1.5 나왔다는데 난 한달이 지나도 이정도면 어뜩해./.. 하면서요 ㅎ
선생님과 삼당사 분이 회복기간이 평균 이하이긴 해도 기다리면 시력 나올거라고
그렇게 말씀을 하셨지만 사실 무서웠어요 ㅎㅎㅎ

그렇게 시간이 흐르고,,
한달 반 정도 지나니 일상 생활을 하면서 시력이 점점 좋아지고 있다는 기분이 드는 거에요~!!!
왠만한 것들도 잘 보이는거 같고....^^
8월 초 (수술 2달 후) 병원엘 가니 역시 시력이 1.2 나온다네요~~ 올레~~~!!!
ㅋㅋㅋㅋㅋㅋ
10월 검사때도 1.2 였어요~~


남들은 최고시력이 1.5까지도 나온다지만 저 1.2가 최고였네요^^;
그래도 이정도면 안보이는거 없습니당.. 완전 만족 ㅋ
수술을 하고나면 빛번짐이 생기고 밤에는 잘 안보일 수 있다고 들었는데
잘 모르겠어요~~
제가 둔한건지 아님 진짜로 이런 게 잘 없는건지..ㅎㅎㅎ


아침마다 일어나서 안보이는 눈으로 안경 찾고 또 화장실가서 렌즈 끼고
자녁에도 같은 일들이 반복되고...
그때 당시에는 귀찮은지 몰랐는데 이젠 편하다는걸 온몸으로 마구마구 느끼고 있답니다 흐흐흐
컴퓨터를 많이 사용하는 직업이라 가~끔씩 눈이 좀 시리고
간혹가다 아침에 일어날 때 시린 거 빼면 (이건 건조해서 그런거에요^^)
수술을 했다는 것을 잊어버리고 있어요~~~~^^

이렇게 좋은 걸 왜 진작 할 생각을 안했는지 모르겠네요 ㅋㅋㅋ

라식/라섹 수술을 할까말까 고민하시는 분들~!!
아무 생각하지 마시고 병원으로 오세요~
일단 오셔서 검사 받으시면 그 뒤론 모든 일이 일사천리로 진행된답니다^^
우리 이제 그만 편하게 살자구요~~~~^0^



번호 분류 제목 공개여부
499

[라섹 세이프카파]라섹후기

  • 박*희
  • 만 25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498

[라섹 인디비주얼라섹]인디비쥬얼 라섹 후기

  • 이*희
  • 만 25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497

[라섹 ASA프리미엄라섹]라섹 수술후기

  • 이*엽
  • 만 22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496

[안내렌즈삽입술 ICL]새로운 세상을 만났어요~

  • 윤*덕
  • 만 64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0.3 / [우안] 0.4

공개
495

[라섹 무통ASA라섹]수술후기

  • 채*영
  • 만 22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-6.5 / [우안] -6

공개
494

[라섹 무통ASA라섹]수술한지 5개월째, 만족중!

  • 채*희
  • 만 23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493

[라섹 무통ASA라섹]라섹 수술 후기

  • 백*이
  • 만 20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492

[라섹 세이프카파]강남 서울안과 완전추천!!

  • 이*현
  • 만 22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0.1 / [우안] 0.1

공개
491

[라섹 세이프카파]한번의 수술, 영원한 프리덤

  • 이*른
  • 만 18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490

[라섹 ASA프리미엄라섹]라섹후기~`

  • 조*나
  • 만 19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-7.6 / [우안] -7.8

공개
489

[라섹 ASA프리미엄라섹]더 일찍할걸 신세계 입니다

  • 추*경
  • 만 25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0.1 / [우안] 0.1

공개
488

[라섹 세이프카파]세이프 카파 라섹

  • 김*은
  • 만 18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487

[라섹 ASA프리미엄라섹]라섹 정말 좋아요~~

  • 김*정
  • 만 27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486

[라섹 ASA프리미엄라섹]만족합니다~

  • 이*현
  • 만 21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485

[라섹 ASA프리미엄라섹]정말 대만족합니다~~!!!

  • 장*도
  • 만 20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484

[라섹 ASA프리미엄라섹]라섹하고 나니까 너무 편해요

  • 이*성
  • 만 22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0.3 / [우안] 0.4

공개
483

[라섹 인디비주얼라섹]수술후기

  • 노*아
  • 만 20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482

[라섹 무통ASA라섹]무통 라섹수술

  • 정*경
  • 만 44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481

[라섹 ASA프리미엄라섹]수술 후기 작성합니다 ~

  • 이*걸
  • 만 19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480

[라섹 ASA프리미엄라섹]수술한지 딱 1 년째 되는날

  • 이*진
  • 만 21세

수술전 시력 [좌안] / [우안]

공개

빠른상담

[자세히보기]

강남서울안과

[자세히보기]
빠른상담 닫기